[키보드] 로지텍 K380 블루투스 키보드 간단 사용기

맥북/윈도우 동시에 사용하기 위하여 구매했습니다. 간단 사용기입니다.

  • 무조건 최저가를 찾아서 구매했더니 영문판이었습니다. 한글판과는 겨우 3,000원 차이.(…)
  • 키 버튼은 표준보다 미세하게 작은 편입니다. 사이즈에 민감하신 분들은 피하시길.
  • 작아서 휴대성이 괜찮긴 한데 무게가 엄청 가벼운 느낌은 아닙니다. 그리고 키보드가 세워지지 않네요.
  • 키감이 좋은 편은 아닙니다. 뭐 눌려지는거야 이런 키보드 방식 답게 힘을 덜 줘도 되고 소리도 적은 편이지만 키의 디자인이 별로예요. 동그래서가 아니고, 키의 정 중앙이 살짝 오목한 형태지만 그게 다소 부족하고, F기능키와 하단의 Ctrl 등의 기능키는 반대로 볼록한 형태인데 키들이 전반적으로 작고 특히 화살표는 더 작다보니 중앙을 못 누르고 자꾸 손이 어긋나는 느낌이 듭니다. 뭐 정확히 딱 누른다 하더라도 생각보다 힘이 들어가기는 합니다.
  • 저의 경우 우하단의 키들을 중요시 하는데 이번에 구매 시에는 그걸 깜빡했습니다. 일반적인 한글 키보드는 우하단의 ALT 좌측에 한/영키가 있습니다. 하지만 K380은 없죠. (맥OS 겸용이라는 이유로) 그러다보니 한/영키를 대체 하는 ALt키를 누르려 할 떄 자꾸 스페이스바를 누르게 됩니다. 이건 저의 구매 실수였습니다. 키보드를 한 개만 쓴다면 상관 없는 문제고, 또는 기존의 키보드도 영문 키보드라면 이런 키보드를 오히려 찾아야겠죠.
  • 현재 맥os에서 블루투스 키보드는 F1~F12 키는 기본적으로 Fn키를 누른 상태에서 작동합니다. 물론 옵션에서 건드릴 수 있는데 건드려도 블루투스 키보드에는 적용이 안되더군요. (2.4무선 키보드에는 잘 적용됨.) 사실 이것이 구매 이유였는데요. 로지텍은 별도 소프트웨어 Logitech Options 에서  F1~F12키를 Fn없이 스탠다드로 이용할 수 있게 하는 유틸이 있습니다. 그래서 설치했는데 이 유틸이 키보드를 인식했다가 인식못했다가 오락가락 하네요(…)
  • 저의 경우 F1~F3의 기기 이동은 별 메리트가 없고…

 

[ 요약 ]

  • 단점: 키보드 각도 조절 불가, 키가 약간 작음, 키감도 그닥.
  • 장점: 가격 저렴, 휴대성 그럭저럭(더 저렴한 블투 키보드들이 더 가볍긴 함)

 

[ 구매 시 참고 사항 ]

  • 우하단에 한/영키가 없음. 본인에게 맞는 키 배치인지 확인 할 것.

 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